북한에 환경기초시설, 중고PC 지원 추진
북한에 환경기초시설, 중고PC 지원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 환경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북한에 환경기초시설 및 중고 컴퓨터(PC)를 지원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17일 환경부에 따르면 대도시를 제외한 대부분 북한 지역의 환경기초시설이 취약한 점을 감안해 오수처리장 및 하수종말처리장 건설, 재활용시설, 환경기술 전문인력 지원 등을 남북 환경협력사업에 포함시킬 방침이다.



특히 현 시점에서 북한의 가장 절실한 기초시설의 하나로 꼽히고 있는 간이상수도시설 지원 사업이 적극 추진될 전망이다.



재활용시설 지원의 경우 컴퓨터와 TV 등 중고 가전제품을 수거, 북한에 보내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환경부 관계자는 “환경기초시설 지원사업은 전체적인 협력사업에 있어 우선순위는 다소 떨어지지만 매우 중요한 사업”라면서 “사회간접자본(SOC)시설과 함께 환경기초시설 지원사업도 적극 추진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