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산물 가공식품 수출에 파란불
농산물 가공식품 수출에 파란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지난해에 이어 올 한해에도 도내 농산물 가공식품의 해외 수출 전망은 매우 밝은 것으로 전망한다고 20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지난 15∼18일까지 열린 제18회 서울국제식품기술 박람회에서 도내 10개 농산물가공업체가 참가한 결과, 103건을 상담해 18개 품목 1천536만8천불의 실적을 올렸다.



특히 계약은 해외 10개국 16개사에 8개 품목 16건을 계약해 1천436만달러의 실적을 올렸다고 도는 덧붙였다.



지난해 도내 업체가 이 박람회에 참가한뒤 일본 식품업체들과의 상담과 공장 견학이 5차례 실시됐고 최근 향후 1년간 13억엔(1천300만달러)어치의 농산물을 수출키로 결정하는 등 올한해 도내 농산물 가공식품의 수출 전망을 매우 밝은 것으로 도는 분석했다.



이번에 상담과 수출 계약이 이루어진 품목은 ▲김치류(1천300만달러) ▲인삼제품 11건(130만달러) ▲오징어구이·쥐포(60만달러) 등이다.



도는 참여 업체 대부분이 이번 박람회 결과에 만족했고 성과 또한 좋음에 따라 앞으로 국내·외에서 개최되는 농산물 박람회에 도내 업체의 참가를 적극 장려하는 한편 소요 경비도 일부 지원할 계획이다.



/최인진기자 ijchoi@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