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송 중인 땅도 상속 받았다면 취득세 내야”
“소송 중인 땅도 상속 받았다면 취득세 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유권 소송 중인 땅이라도 상속을 받았다면 취득세를 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의정부지법은 소유권 소송 중인 땅에 취득세가 부과되자 이에 반발해 A씨 등 4명이 포천시를 상대로 제출한 취득세 부과 처분 취소 소송에서 원고패소 판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부동산 취득이란 실질적으로 완전하게 소유권을 갖는지와 관계없이 소유권만 이전하는 등 모든 경우를 포함한 것으로 해석돼야 하므로 포천시의 취득세 부가 처분은 적법하다”고 판시했다.

B씨는 지난 2010년부터 포천시내 땅 1만㎡를 놓고 종중과 소유권 소송을 벌여오다 지난 2013년 5월 사망, 부인 A씨와 3명의 자녀가 이 땅을 상속받고 재판 당사자가 됐다. 이에 포천시는 지난해 말 A씨에게 취득세 2천만원을, 3명의 자녀에게 1천100여만원을 각각 납부하라고 통보했다.

의정부=박민수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