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차 업체 울화섞인 전화로 엉뚱한 곤욕.
국산차 업체 울화섞인 전화로 엉뚱한 곤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차, 우롱차, 둥글레차 등 국산 침출차에서 환경호르몬 검출 파동이후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이 국산차 업체들의 울화섞인 전화사태로 엉뚱한 곤욕.



이 업체들은 “왜 환경호르몬을 발표했느냐. 당신들 때문에 폐업할 지경이다. 백화점과 유통업체들이 국산차를 반품하고 있어 우리는 망했다”며 엉뚱한 화풀이.



이에 대해 연구원 관계자는 “하루 수십통의 항의섞인 전화때문에 전화받는 전담직원을 배치할 지경”이라며 “국민들의 건강을 위해 침출차 포장을 개선하면 국민들이 국산차를 다시 애용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