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최민용 도끼수집 독특한 취미, “도끼 장식에 배달원들 기겁”
‘라디오스타’ 최민용 도끼수집 독특한 취미, “도끼 장식에 배달원들 기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배우 최민용
▲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배우 최민용
지난 4일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최민용이 독특한 취미를 공개해 화제다.

이날 방송에서 최민용은 도끼수집이 취미라고 밝혀 MC들을 놀라게 했다.

집안에 진열된 각양각색의 도끼사진을 공개하며, 집에 오는 배달원들이 도끼를 보고 기겁을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민용은 어렸을 떄 이모부가 장작 패는 모습을 보고, 나도 크면 도끼질을 잘하는 남자가 돼야지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어렸을 때 “동화 금도끼 은도끼를 읽고 나도 크면 금도끼도 갖고 은도끼도 가져야지라는 꿈을 키우게 됐다”고 말해 MC들을 웃게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