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듀랑고’ 아이템 제작 효율 높인 ‘연속 시스템’ 추가
넥슨, ‘듀랑고’ 아이템 제작 효율 높인 ‘연속 시스템’ 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일 아이템 자동 제작 가능…식목일 기념, 접속 시 ‘침묵 농사복’ 지급
▲ 개척형 오픈월드 MMORPG ‘야생의 땅: 듀랑고(Durango: Wild Lands)’에 ‘연속 제작 시스템’이 추가됐다. 사진/넥슨
▲ 개척형 오픈월드 MMORPG ‘야생의 땅: 듀랑고(Durango: Wild Lands)’에 ‘연속 제작 시스템’이 추가됐다. 사진/넥슨

[서울=경기일보/백상일 기자] ㈜넥슨(대표 이정헌)은 5일 왓 스튜디오(What! Studio)가 개발한 개척형 오픈월드 MMORPG ‘야생의 땅: 듀랑고(Durango: Wild Lands)’에 ‘연속 제작 시스템’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로 동일한 아이템을 연속으로 자동 제작할 수 있게 돼 보다 빠르고 효율적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됐다. 아이템 제작 화면에서 개수를 설정하면 최대 15개까지 자동 제작된다.

또 다양한 부족 생활을 위한 신규 건축물 ‘부족 회관’도 업데이트됐다. ‘부족 회관’은 부족원들이 모일 수 있는 웅장한 건축물로 부족 레벨 17을 달성하면 건설법을 획득이 가능하다.

이번에 새롭게 추가된 ‘틀 없는 문’을 활용하면 네 면 모두 열려있는 형태의 부족 회관을 다른 조립식 건축물과 연결시켜 거대한 공간으로 구축할 수 있도록 했다. 건물 내 머무르는 유저들에게는 실내 상태 효과가 부여된다.

이와 함께 특수한 동물을 포획할 수 있는 ‘고급 포획 연구’를 추가했다. 무법섬에서 부족이 점령한 거점에 고급 연구소를 짓고, 고급 포획 연구를 활성화 하면 그 동안 포획할 수 없었던 ‘스밀로돈’, ‘안킬로사우루스’, ‘다이어울프’ 등 동물 포획이 가능하다.

이 밖에도 유저 편의성 개선을 위해 ‘펫 가방’ 유저 인터페이스 변경, 아이템 전체 선택 기능, 필수 팁을 알려주는 다양한 ‘생존지침’도 추가됐다.

넥슨은 이번 업데이트와 식목일을 기념해 이날 하루 동안 게임 접속 시 ‘침묵 농사복’, ‘침묵 농삿갓’, ‘미스터 링컨 종자 3개’를 지급하고 9일까지 게임에 접속하는 유저에게는 ‘워프젬’, ‘고급형 수리키트’, ‘금속 도구’ 등을 선물하는 이벤트조 진행한다. 또한 7일과 8일 정해진 시간에 접속할 경우 경험치 및 숙련 경험치 100%가 추가된다.

‘야생의 땅: 듀랑고’의 업데이트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듀랑고 아카이브’ 페이지 및 브랜드사이트, 페이스북 팬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