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부터 부부" 애프터스쿨 정아, 오늘 농구선수 정창영과 백년가약
"이제부터 부부" 애프터스쿨 정아, 오늘 농구선수 정창영과 백년가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아 인스타그램
▲ 정아 인스타그램

걸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정아(본명 김정아·35)와 농구선수 정창영(창원 LG세이커스·30)가 오늘(28일) 웨딩마치를 올렸다. 

정아와 정창영은 이날 오후 2시30분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식 사회는 농구선수 유성호(DB 프로미)가 맡았고 축가는 애프터스쿨 출신 가수 레이나와 바다, 한동근이 불렀다.  

두 사람은 하와이로 신혼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5살 차이 연상연하 커플인 두 사람은 지난 2015년 열애를 인정, 공개적으로 사랑을 키워왔고 지난해 8월 결혼 소식을 알린 바 있다.  

한편 정아는 2009년 그룹 애프터스쿨의 멤버로 데뷔해 약 8년간 가수로 활동했으나 2016년 그룹을 탈퇴하고 패션 사업가로 전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