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하랜드 2’ 심쿵 유발 길고양이의 이중생활 #의문의 천연기념물 #장난꾸러기 프레리도그
‘하하랜드 2’ 심쿵 유발 길고양이의 이중생활 #의문의 천연기념물 #장난꾸러기 프레리도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하하랜드 2’ 14회
▲ MBC ‘하하랜드 2’ 14회
16일 방송될 MBC ‘하하랜드 2’ 14회에서는 평범한 가정집 낯선 길고양이의 습격, 베란다 앞 실외기로 날아온 천연기념물, 귀여운 프레리도그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 봄날의 고양이를 부탁해
어느 날 갑자기 집에 손님이 찾아왔다. 잠시 열어 놓은 문틈 사이로 집주인 허락도 없이 들어온 심쿵 유발! 애굣덩어리 길냥이 ‘꼬물이’가 그 주인공. 따뜻한 집
주인들은 정이 든 꼬물이 덕분에, 고양이 집사를 자처하는데! 하지만 집에 머물다 사라지기를 반복하는 녀석! 꼬물이에겐 불굴의 의지로 반드시 외출해야만 했던 숨겨진 사연이 있다는데.

# 실외기로 날아온 천연기념물
도심 속 고층 아파트에 의문의 새가 여섯 개의 알을 낳고 품고 있다. 무월세로 뻔뻔하게 집에 자리를 잡는가 하면, 한껏 예민해진 어미 새의 눈치를 보느라 내 집에서도 까치발 생활을 한다는 집주인들. 한편 15층 아파트 베란다라는 아찔한 높이에서 강풍과 비바람을 온몸으로 맞서는 이 의문의 새의 정체는 천연기념물 323호의 흔히 볼 수 없는 새라는데.

# 귀여운 프레리도그가 너무해
조용한 집안에서 울리는 정체불명의 소리 “에꿍~”. 결혼적령기의 아들이 집으로 데리고 온 며느리가 아니라 프레리도그가 내는 소리라는데! 본명은 ‘도도’지만 “에꿍~” 소리에 걸맞은 귀여운 별명, ‘에꿍이’는 4살 장난꾸러기 프레리도그.

넘치는 애정 덕분에 몸무게도 평균치를 훌쩍 넘쳐버린 에꿍이의 좌충우돌 일상은?


MBC ‘하하랜드 2’ 14회는 26일(수요일) 밤 8시55분 방송된다.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