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사기고백 "전셋돈 들고 도망갔다"
손담비 사기고백 "전셋돈 들고 도망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끼줍쇼'에서 손담비가 과거에 사기를 당한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방송 캡처
▲ '한끼줍쇼'에서 손담비가 과거에 사기를 당한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방송 캡처
배우 손담비가 과거에 사기를 당한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손담비와 정상훈이 밥동무로 출연해 자양동에서 한 끼 도전에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이경규가 "담비는 왜 자양동에서 당분간 살게 됐냐?"고 묻자 손담비는 씁쓸하게 "사기를 당해서요"라고 답했다. 이에 정상훈이 "사기를 당했다고?"라며 놀랐고, 강호동 역시 "담비가? 뭘 사기를 당해 니가?"라며 놀란 반응을 보였다.

손담비는 "그거 뉴스에도 나왔다"면서 "전세로 들어갔는데 전셋돈을 들고 도망갔다"고 말했다. 이어 "집주인이 망햇는데 (집이) 경매로 넘어갔다. 당시엔 큰돈이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이경규는 "그 어려움을 이겨냈기 때문에 지금 영화도 찍고 배우로서 자리매김을 한 거다"고 덕담을 하자, 손담비는 이경규의 말에 동의하며 "그때 멘탈을 잘 지키느냐 안 지키느냐의 차인데, 그래도 꽤 지켰던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손담비는 자양동 거리를 걸으며 "그래서 저에게 기억이 많이 남는 집이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장건 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