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예리 "조인성 팬, 작품 다 챙겨봐"
레드벨벳 예리 "조인성 팬, 작품 다 챙겨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파워타임') 레드벨벳 예리. SBS
▲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파워타임') 레드벨벳 예리. SBS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예리가 배우 조인성과 친해지고 싶다고 밝혔다.

예리는 16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파워타임')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한 청취자는 "슬기가 하정우와 친해지고 싶다고 하지 않았냐"고 묻자 슬기는 "하정우를 한 번도 뵌 적은 없다. 하지만 라디오에서 한 번 언급했었다"고 답했다.

예리는 "슬기는 하정우 이야기를 하고 나서 저도 조인성 이야기를 할 걸 너무 후회했다. 지금 말할 게 기사가 많이 퍼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진짜 팬이다. 전부터 너무 좋아했다. 기사가 많이 퍼졌으면 좋겠다. 선배님이 나오신 모든 작품을 다 챙겨봤다. 작품마다 캐릭터가 다 다르지 않나. 그 노력이 느껴지더라. 멋있으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설소영 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