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시모토 칸나 "'천년돌' 韓서 처음 들어…"
하시모토 칸나 "'천년돌' 韓서 처음 들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시모토 칸나가 자신의 별명인 '천년돌'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연합뉴스
하시모토 칸나가 자신의 별명인 '천년돌'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연합뉴스

일본 가수 겸 배우 하시모토 칸나가 자신의 별명인 '천년돌'(천년에 한 번 나올까 말까 한 아이돌)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30일 오전 메가박스 동대문에서는 영화 '은혼2: 규칙은 깨라고 있는 것'의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영화 홍보차 방한한 하시모토 칸나는 "한국 팬이 저를 정말 좋아해주셔서 깜짝 놀랐고 순수하게 기쁘게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간담회 중 "본인의 별명을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하시모토 칸나는 쉽게 답을 하지 못했다. 그러자 동석한 후쿠다 유이치 감독이 대신 "일본에서는 만년에 한 번 정도 나오는 아이돌 정도로 커진 것 가다"고 답했다.

또한 하시모토 칸나는 "한국에서 이렇게 많은 분이 제 이름을 알고 있다는 것을 알고 깜짝 놀랐다. '천년돌'이라는 단어도 어제 처음 알았다. 그렇게 불러주시다니 송구하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후쿠다 유이치 감독이 "일본에서는 '후쿠오카의 기적'이라고도 불린다"면서, 하시모토 칸나에게 "천년에 한번 나올까 말까 한 미소녀와 '후쿠오카의 기적' 중 어느 쪽이 좋은가"라고 되물었다.

이에 하시모토 칸나는 웃음을 터뜨리며 "너무 짓궂은 질문을 한다"면서도 "후쿠오카의 기적 쪽이 더 예쁜 것 같다"고 답했다.

장건 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