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판교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 성공적 분양 및 임대공급 추진
경기도시공사, 판교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 성공적 분양 및 임대공급 추진
  • 김규태 기자 kkt@kyeonggi.com
  • 입력   2018. 12. 20   오후 4 : 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판교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 조감도
판교제2테크노밸리 기업성장센터 조감도

경기도시공사가 판교 제2테크노밸리 내 최대 규모로 건립 중인 기업성장센터(F1블록)의 분양 및 임대가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 도시공사는 올해 3월부터 총 3차례에 걸쳐 분양 및 임대를 추진해왔다.

기업성장센터는 현재 건립공사가 마무리 단계로, 내년 2월부터 기업 입주를 앞두고 있다. 현재까지 총 84개의 첨단기업 및 성장기업의 입주가 확정됐으며 다양한 기업 근로자들이 한 공간에 모여 소통하는 코워킹스페이스, 다목적회의실, 커뮤니티라운지 등이 조성된다. 또 워라벨을 위한 직장 어린이집과 피트니스 공간도 계획돼 있다.

특히 자율주행통합관제센터 및 워크샵도 계획돼 있다. 2층 및 9층에는 자율주행 특화기술 보유기업을 대상으로 분양 및 임대를 추진, 현재까지 총 18개 자율주행 특화기술 보유기업 입주가 확정됐다.

분양공간은 자율주행, AR·VR, 로봇 등 미래 신성장동력 기술을 보유한 기업으로만 입주자격을 제한했음에도 공급타입별로 평균 2.1대 1, 최고 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완판됐다. 임대공간은 창업 후 10년 이하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모집했으며 시세보다 저렴하게 최대 10년간 임대 공간을 제공할 계획으로, 현재 21개 성장기업의 입주가 확정됐다. 내년 상반기 입주시까지 30여 개 임대기업을 계속적으로 추가 모집할 계획이다.

김규태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