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현장] '페르소나' 아이유 "넷플릭스, TV보다 연기 자유로워"
[kg현장] '페르소나' 아이유 "넷플릭스, TV보다 연기 자유로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겸 배우 아이유(이지은). 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 아이유(이지은). 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넷플릭스와 만난 소감을 전했다.

아이유는 2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페르소나' 제작보고회에서 "단편 영화들은 스크린에 올라가지 않는 작품들이 많다고 알고 있다. 넷플릭스를 만나게 돼 오래오래 대중들에게 남을 수 있다는 점은 아주 행운인 것 같다"고 말했다.

아이유는 이어 넷플릭스와 TV 드라마와 차이점으로 "제한이 적다"는 점을 꼽았다. 그는 "연기를 할 때도 자유로웠다. 작업을 하는 사람들이 신나겠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페르소나'는 이경미 임필성 전고운 김종관 4명의 감독이 페르소나 이지은(아이유)을 각기 다른 시선으로 풀어낸 총 4개의 단편 영화 묶음으로 구성된 오리지널 시리즈로 4월 5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장건 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