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입주기업, 국내 대표 산업박람회 ‘2019 한국전자전’서 혁신상 수상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입주기업, 국내 대표 산업박람회 ‘2019 한국전자전’서 혁신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원장 정택동) 내 경기도자율주행센터 입주기업들이 국내 대표전자산업박람회인 ‘2019 한국전자전(2019 KES)‘에서 혁신상을 수상하는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은 경기도자율주행센터 입주기업인 ㈜비트센싱과 ㈜SOS랩이 ‘2019 한국전자전(2019 KES)‘에서 ‘Best New Product 상(혁신상)’을 수상했다고 14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한국전자전은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과 스마트 가전과 자동차ㆍIT 융합 등 전자ㆍIT산업의 최신 제품과 기술을 선보이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전자산업박람회다.

비트센싱의 ‘트래픽 레이더’는 스마트시티 인프라 구축을 위한 고정밀 실시간 교통정보 레이더 센서다. SOS랩의 ‘차량용 고정형 라이다’는 공간상의 물체와 라이다 센서모듈 사이의 거리를 측정하고 이를 바탕으로 형상을 탐지하는 기기다. 이들 두 제품 모두 자율주행의 핵심기술과 관련된 제품이다.

김재환 경기도자율주행센터장은 “이번 수상은 자율주행 핵심부품 국산화의 가능성을 보여주는 의미 있는 성과라고 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공공과 스타트업이 협력하는 자율주행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융기원과 함께 자율주행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고자 경기도자율주행센터를 출범시킨 바 있다. 이번에 혁신상을 수상한 두 기업은 지난 6월 업무협약 체결 후 판교 제2테크노밸리 경기도자율주행센터에 입주해 실증 테스트 및 빅데이터 수집을 진행하고 있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