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농생명과학고, 2019 직업계고 글로벌 현장학습단 프랑스 디종시로 출국
수원농생명과학고, 2019 직업계고 글로벌 현장학습단 프랑스 디종시로 출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농생명과학고등학교(교장 김성태) 학생들이 교육부와 수원시가 지원하는 2019년 직업계고 글로벌 현장학습 프로그램 이수를 위해 지난 18일 프랑스로 출국했다.

교사 1명과 학생 10명(조경 3, 조리 2, 제과제빵 5)으로 구성된 수원농생명과학고 글로벌 현장학습단은 국내외 글로벌 기업 취업 및 창업을 목적으로 내년 1월 15일까지 3개월간 와인으로 유명한 프랑스 부르고뉴 지방 디종시에 체류한다.

현장학습단은 디종시에 있는 케트니-플롱비에 농업학교에서 어학연수 4주, 전공연수 4주 과정을 수료한 후 현지기업에서 4주간 현장실습에 참여하면서 방과 후 봉사활동과 문화체험을 한다.

학생들은 플롱비에 농업학교 기숙사에 머물며 케트니 농업학교(직무 관련 프랑스어 및 회화, 조경)와 플롱비에 농업학교(식품가공)에서 수업을 받는다. 어학과 연수 후에는 한 달 간 초콜릿 가공업체(세바스티앙 에농 2명), 제빵회사(데 샹뒤 데스텡 3명), 레스토랑(루아조 데 ? 2명), 조경회사(케트니 시청 3명) 등에 파견돼 직무 관련 전문기술을 배운다.

특히 현장학습 기간 중 프랑스 최대 한식 행사인 김치 페스티벌을 시작으로 프랑스 브루고뉴 대학생과의 만남 활동 및 한국의 날 행사를 통해 한국요리와 한국문화를 소개하고, 디종 세계 식도락 박람회 콩쿠르에 참가해 한식 조리 시연 및 판매도 할 예정이다.

또 부르고뉴 지역 탐방, 파리 문화 체험, 프랑스 전통 재래시장 방문, 프랑스 가정 홈스테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프랑스에 대해 배우고 프랑스 한식 요식업체, 식료품 주요 기관, 조경 공원 등을 방문해 프랑스 취업 및 창업의 기회를 탐색할 예정이다.

김성태 교장은 “학생들이 세계의 음식과 문화, 언어 등을 배워 글로벌 시대에 맞는 직무수행능력과 자질을 갖추게 될 것”이라며 “글로벌 현장학습은 세계 각지에서 활동할 수 있는 매우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송시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