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육아종합지원센터, 기록작업 전시회 개최
의왕시육아종합지원센터, 기록작업 전시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육아종합지원센터는 21일 김상돈 의왕시장을 비롯해 윤미근 의왕시의회 의장, 박근철 경기도의원, 보육 관련학과 교수, 유아교육기관장 및 타지역 센터 종사자, 시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의왕 중앙도서관 책마루에서 제3회 기록작업 전시회를 개최했다.

의왕지역 어린이집 영ㆍ유아들이 레지오 교육을 통해 기록하고 만든 결과물을 함께 공유하고 레지오 교육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마련된 전시는 ‘어린이와 자연, 새로운 관계 맺기’를 주제로 열렸다.

전시에는 의왕시육아종합지원센터와 갈미어린이집을 비롯한 꼬마둥지, 꿈누리, 꿈초롱, 꿈터, 다솜, 밝은누리, 부곡, 쑥쑥이, 여성회관, 왕곡, 자연사랑, 중앙, 청계꿈나래, 초록꿈, 포일, 현대의왕직장어린이집 등 레지오 시범어린이집 17개소가 참여해 자연과 의미 있는 관계를 맺으려는 어린이들의 열린 시도가 담긴 다양한 기록 패널을 전시한다.

또한 현장에는 놀이영상 상영과 자연물 놀이체험 공간 등을 운영해 관람객과 소통의 시간을 마련했다.

전시는 오는 23일까지 진행되며 레지오교육에 대한 이해를 돕고 어린이들의 잠재력과 창의력을 엿볼 수 있는 좋은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이번 전시회가 레지오 교육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레지오 교육철학을 알리는 자리가 되기를 바라고 레지오 교육을 우리 시에 맞는 ‘의왕시형 놀이와 교육’으로 확대 발전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의왕시내 레지오 시범어린이집은 2013년도 3개소 4학급을 시작으로 매년 늘어나 올해 17개소 55학급으로 운영되고 있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