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북한 예술가 그림 전시회 개최
파주시, 북한 예술가 그림 전시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가 공동 주최하고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가 주관하는 북한 예술가 그림 전시 ‘파주에서 북녘 나들이 가는 길’이 다음달 10일까지 파주시민회관 전시실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에서는 지난 2002년 북측 민화협이 남측 민화협에 선물한 인민예술가 공훈예술가 작품 100여점 중 ‘ ‘금강산 만물상’ ‘을밀대의 봄’‘모란봉’ 등 한국에서도 익숙한 장소의 풍경화 30점이 일반에 공개한다. 북한의 아름다운 자연 풍경을 만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파주시는 반세기 이상 냉전과 대결의 현장이자 그 상흔이 존재하는 접경도시였으나 4.27 판문점 선언이후 파주는 한반도 평화의 중심도시로 태동하고 있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평화와 통일의 새싹을 틔워 하루 빨리 파주에서부터 북녘 나들이를 갈 수 있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파주= 김요섭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