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지방의회 운영 가이드북 발간…지방의회 전문성 높인다
정부, 지방의회 운영 가이드북 발간…지방의회 전문성 높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의회 구성과 지방의원과 지방의회의 의무, 의정 활동, 지방의회 권한과 집행기관과의 관계 및 의안 처리 등 지방의회 운영 전반에 대한 지침서가 나왔다.

행정안전부는 이런 내용을 담은 ‘지방의회 운영 가이드북’을 제작하고 지방의회, 지방자치단체 및 지방의회협의체 등 300여 개 기관에 배부한다고 12일 밝혔다.

행안부는 지방의원과 지방의회 관련 공무원들이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이 책자를 행정안전부 누리집에 게시하고, 지방자치단체에는 PDF 파일로 자료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방의회 운영 가이드북은 총 2부로 구성됐다. 1부에는 지방의회 운영실무 전반에 대해 개략적으로 소개하고, 2부에는 지방의회 관련 지방자치법령 조문별 해설과 운용 사례를 수록했다.

가이드북은 지방의회 구성을 비롯해 지방의원의 신분관련 사항, 지방의원과 지방의회의 의무, 의정 활동, 지방의회 권한과 집행기관과의 관계 및 의안 처리 등의 내용이 골자다.

이어 18년 지방자치법시행령 개정으로 자율화된 월정수당 결정방식에 대해 상세히 설명하고, 지방의원의 어린이집·유치원 대표 겸직 등 최근 사회적 이슈가 된 지방의원의 겸직 및 거래 금지 사례를 보완해 적용에 혼동이 없도록 했다.

이밖에 지방의회 운영상 문제가 빈발한 사항에 대해 정리하고, 지방의회 관련 지방자치법령 조문별 새로운 판례, 법제처 유권해석, 행안부 질의회신 사례 등을 추가해 도움서로 활용할 수 있게 했다.

류임철 자치분권정책관은 “이 가이드북이 지방의원과 관계 공무원들에게 유익하고 든든한 길라잡이가 돼 주민 중심의 자치분권 구현에 좋은 밑거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해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