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Amundi자산운용, ‘나눔과 봉사모임’ 아동센터 후원
NH-Amundi자산운용, ‘나눔과 봉사모임’ 아동센터 후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초 방문한 마포구 서진지역 아동센터와 이어온 소중한 인연
▲ 다운로드
▲ NH-Amundi 자산운용의 배영훈 대표(왼쪽 두 번째)가 마포구 서진지역아동센터 담당자에게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NH-Amundi 자산운용(대표이사 배영훈) 임직원들은 지난 20일 여의도 본사에서 마포구 서진지역 아동센터에 후원금을 기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방문한 마포구 서진지역 아동센터는 NH-Amundi 자산운용 임직원들이 올해 초 자발적으로 조직한 ‘나눔과 봉사모임(나봉모)’의 첫 봉사활동이 이뤄진 곳이다. NH-Amundi 자산운용은 ‘나봉모’의 희망나눔에 고마운 마음을 담아 동지팥죽을 선물한 이들 센터의 방문을 따뜻하게 맞이했다.

봉사활동을 수행해 사회에 건전한 기여를 모색할 목적으로 출범한 봉사모임인 ‘나봉모’는 지난 3월 마포구 서진지역 아동센터를 시작으로, 9월 한사랑장애영아원과 12월 농협대학교에서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펼쳐왔다. 자산운용사 특성을 살려 인생 전반에 걸쳐 중요한 투자교육을 진행하는 등 방문기관에 맞춰 임직원의 재능기부와 물품기부를 펼쳐왔다.

이 외에도 NH-Amundi 자산운용은 2016년부터 범농협적 도·농 협동운동인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의 일환에 참여해 ‘포도향이 흐르는 정보화마을’과 자매결연을 맺고, 정기적으로 해당 마을을 방문해 일손돕기, 생활물품 기증, 농산물 구매 등과 같이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또한, 예비 귀농, 귀촌인에게 농민신문을 기증하고, 농업인 복지증진을 위해 펀드 운용을 통해 조성한 기금을 농협재단에 기부하는 등 다양한 기부활동을 통해 농가소득 증대에도 앞장서고 있다.

배영훈 대표는 “이번 마포구 서진지역 아동센터의 본사 방문은 기업의 봉사활동이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인 나눔을 주고받을 수 있다는 좋은 모범사례가 될 것이다”라면서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을 전달하기 위해 ’나봉모‘의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민현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