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수원갑 예비후보 "이찬열, 주민과 심판해 총선 승리할 것"
이재준 수원갑 예비후보 "이찬열, 주민과 심판해 총선 승리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재준_프로필


더불어민주당 이재준 수원갑 예비후보가 이찬열 의원의 자유한국당 입당을 비판하면서 이찬열 후보와의 1대 1 대결에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재준 예비후보는 6일 자신의 SNS에 이찬열 의원의 자유한국당 입당과 관련, “동토의 광야로 가겠다며 탈당을 대단한 결단인 것처럼 포장하더니, 자유한국당이 과연 동토의 광야인지 묻고 싶다”면서 “주민들이 총선·대선·지선을 통해 심판한 적폐의 본산인 자유한국당에 입당한 이찬열 의원을 장안주민의 힘으로 심판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이 후보는 “이찬열 의원이 내팽개치고 떠난 수원갑지역위원회는 남아있는 당원들의 노력으로 전국 최고지역위원회로 거듭났다”며 “민주당 당원과 지지자 그리고 장안주민과 함께 반드시 총선에서 승리해 자유한국당을 심판하고 지역주민들을 모욕한 무책임한 정치인으로부터 장안을 탈환하겠다”고 총선 승리에 대한 결의를 내비쳤다.

한편 이재준 후보는 지난 4일 이찬열 의원 탈당 직후 성명서를 통해 “이찬열 의원은 공천만을 위한 배신의 정치 행보를 그만둬야 한다”며 “더 이상 국민과 장안주민을 대표할 자격이 없으니 탈당이 아닌 의원직을 사퇴해야 한다”고 강하게 비판한 바 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