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과 기업의 아이디어 모아 정부를 디지털로 혁신
국민과 기업의 아이디어 모아 정부를 디지털로 혁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디지털 혁신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국민과 기업의 아이디어 공모에 나선다

행정안전부는 한국정보화진흥원과 공동으로 ‘디지털 정부혁신을 위한 서비스 아이디어 공모전’을 30일부터 5월 7일까지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정부는 디지털을 통해 시대에 뒤처진 서비스와 제도, 관행을 획기적으로 혁신하고자 지난해 “디지털 정부혁신 추진계획”을 수립했고, 국민의 관점에서 더 많은 아이디어를 모아 디지털 정부혁신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공모를 추진한다.

일반국민 부문에서는 국민에게 필요한 선제적·맞춤형 서비스,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혁신적 서비스 등 국민의 정책 참여와 정부 행정처리 방식 등을 획기적으로 개선하는 아이디어를 제안받는다. 이 부문은 우리나라 국민이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민간기업 부문에서는 기업이 자사의 기술·플랫폼을 활용해 기획·서비스할 수 있는 혁신적인 공공서비스 아이디어를 제안받는다. 이 부문은 민간 기업이면 모두 응모할 수 있다.

접수된 아이디어는 관련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심도 있는 논의와 발표평가를 거쳐 공정하게 심사하고, 시상은 6월 24일 제3회 전자정부의 날에 있을 예정이다.

입상작은 대통령상 1건, 국무총리상 1건, 행정안전부장관상 6건, 총 8건을 선정하며,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총 65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일반국민 부문 입상작에 대해서는 세부검토를 거쳐 디지털 정부혁신을 위한 정책수립 등에 활용하며, 민간기업 부문 입상작에 대해 필요한 경우에는 관계부처와 협의해 시제품 제작 및 창업지원, 조달 등록을 통한 판로개척 등을 추진하고, 향후 시행 예정인 디지털서비스 전문계약 제도 등에 따라 우선적으로 정부가 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윤종인 행정안전부 차관은 “국민과 기업이 우수한 정부 서비스를 제안함으로써 디지털 정부혁신을 통한 대한민국 변화의 중심에 함께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강해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