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3호선 남부 연장, 용서도로 우회도로, SRT 수지ㆍ분당역’ 약속
미래통합당, ‘3호선 남부 연장, 용서도로 우회도로, SRT 수지ㆍ분당역’ 약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RT 모습

미래통합당 경기도당이 용인시 수지구 지역 공약을 발표했다.

도당은 30일 도당 ‘총선공약개발본부장’ 인 이상일 용인병(수지구) 후보와 함께 ‘일류도시 수지’ 공약으로 4가지를 제시했다.

우선 지하철 3호선 경기 남부 연장을 강조했다. 지하철 3호선을 수서~판교~수지(동천, 신봉, 성복동)까지 연결, 수지구민의 교통 편의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하면서 ‘수지~분당~강남’을 잇는 ‘품격의 생활벨트’를 만들겠다는 구상이다.

이어 용인~서울 고속도로 대체 및 우회도로 건설이다. 이를 조기에 건설토록 하되, 단기적으로 부분적 차선 확대, 가변 차선 설치 등을 통해 교통 흐름을 개선하는 방안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출퇴근 시간대, 심각한 정체현상을 보이는 용인~서울 고속도로로 인한 시민들의 고통을 없애겠다고 다짐했다.

다음으로 SRT 수지ㆍ분당역 신설도 약속했다. 신분당선 동천역과 지하통로를 연결, 역을 만들어 수지구민이 편하게 고속열차를 이용할 수 있는 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도당은 용인~서울 고속도로 통행료 인하와 신분당선 요금 인하를 통해 가계 교통비 부담을 확 덜겠다는 복안이다.

여승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