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사랑의열매, '코로나19' 피해 지원…12억원 상당 '지역화폐 및 재래시장 상품권' 전달
경기사랑의열매, '코로나19' 피해 지원…12억원 상당 '지역화폐 및 재래시장 상품권'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이순선, 이하 경기사랑의열매)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도내 복지사각지대 가구를 대상으로 총 12억 원 상당의 ‘경기지역화폐 및 재래시장 상품권’을 지원한다.

경기사랑의열매는 1일 경기사랑의열매 3층에서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 최은숙 경기사랑의열매 사무처장, 진석범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코로나19 피해지원사업인 ‘사랑의열매 #함께극복 경기’ 지원 전달식을 가졌다.

‘사랑의열매 #함께극복 경기’ 지원사업은 정부 지원에서 제외돼 코로나19 피해 지원의 사각지대에 놓인 가구를 대상으로, 경기도가 선정한 대상 1가구당 10만 원 상당의 경기지역화폐 및 재래시장 상품권(온누리 상품권 등) 총 12억 원을 지원하는 내용을 담았다. 또 코로나19 피해 가구에 보다 효율적이고 신속한 지원을 위해 배분협력기관인 경기복지재단을 통한 시·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배부가 이뤄질 계획이다.

특히 이번 사업은 각 지역에서 사용가능한 경기지역화폐 및 재래시장상품권(온누리상품권 등)을 지원함으로써 코로나19 피해가구와 침체된 지역경제를 동시에 돕는 1석2조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순선 경기사랑의열매 회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복지사각지대의 놓인 코로나19 피해 가구와 침체된 경기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함께 돕고자 한다”며“계속적으로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하는데 노력하는 경기사랑의열매가 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사랑의열매는 지난 2월부터 코로나 예방 및 피해지원을 위한 10억4천만 원 상당의 위생·방역용품 및 생계비 등을 도내 저소득층에게 지원했다. 경기사랑의열매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모금은 현재 진행 중이며, 기부문의는 경기사랑의열매(031-220-7944, 농협 301-0173-0566-11)로 가능하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