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전25시] 김용식, 젊은 패기로 완주의지 거듭 피력
[열전25시] 김용식, 젊은 패기로 완주의지 거듭 피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용식 후보가 12일 유세를 이어가고 있다. 후보측제공


김용식 통합당 남양주을 후보는 12일 성명을 통해 “권력과 타협하지 않고 위선과 맞서 싸우겠다”며 “젊은 정치, 완전히 새로울 남양주라는 문구로 선거 운동을 이어나가고 있다”고 거듭 완주할 의지를 피력했다. 김 후보는 “새로운 시각과 젊은 생각을 유지한 채, 지역주민들과 끊임없이 소통하겠다”며 “보통 사람들 상식이 곧 정의와 공정의 기준이 되는, 살기 좋은 남양주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 거짓말하지 않는 정직한 남양주시민들 대리인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김 후보는 “이번 선거는 32세와 56세, 퓨처 메이커와 586세대 사이 대결인 셈”이라며 “상대 후보가 본인 소상공인 경력을 비판, 소상공인과 국정을 분리해 생각한다는 것 자체가 기성 정치인 낡은 사고”라고 반박했다. 또한, 김 후보는 “소상공인 사업을 정리해 젊은 패기로 정계에 입문했다”며 “보수진영 대표적 험지인 남양주을에서 끝까지 자유롭게 완주할 것"이라고 전했다.

 

남양주=류창기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