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규종 수원농협 조합장, 경기지역 ‘농협중앙회 신임이사’ 후보자 추대
염규종 수원농협 조합장, 경기지역 ‘농협중앙회 신임이사’ 후보자 추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염규종 수원농협 조합장(59ㆍ현 농협중앙회 이사)이 경기지역 ‘농협중앙회 신임이사’ 후보자로 추대됐다.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는 27일 지역본부 대회의실에서 ‘농협중앙회 이사후보자 추천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경기도 지역농협 조합장 132명 중 113명이 참석했으며, 염규종 수원농협 조합장이 후보자로 단독 추천돼 투표절차 없이 무투표로 추대됐다.

이에 따라 염규종 후보자는 다음달 4일 농협중앙회 본관 대강당에서 열리는 농협중앙회 대의원회에서의 의결 여부에 따라 중앙회 이사직 연임 여부가 결정된다.

수원 출신인 염규종 후보자는 수원중과 수성고 부설 방송통신고를 졸업했다. 염 후보자는 ㈔농업경영인 수원시연합회장, ㈔농촌지도자 수원시연합회장, 수원시 농정심의회 위원, 수원농협 이사 등을 역임했으며, 2012년 수원농협 조합장에 당선된 후 현재 3선 조합장으로 재직하고 있다.

염규종 후보자는 “경기농협 조합장들이 농협중앙회 이사로서 기회를 준 만큼 강한 경기농협을 만드는데 정열을 바치겠다”라며 “지역 조합장들과 소통하고 고견을 받들어 각종 사업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