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종합운동장(주 경기장) 설계용역 착수보고
[광주시] 종합운동장(주 경기장) 설계용역 착수보고
  • 한상훈 기자 hsh@kyeonggi.com
  • 입력   2020. 06. 02   오후 5 : 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지난 달 20일 시청 상황실에서 신동헌 시장을 비롯한 관계 부서장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광주 종합운동장(주경기장) 건립공사 설계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착수보고회에서는 광주역, 경안천 등 주변 환경과 어울리는 종합운동장(주경기장)의 전체적인 배치계획과 교통처리계획 등 주요기반시설 확충에 대한 기본구상안을 논의했다.

이에 앞서 시는 종합운동장(주경기장)의 합리적인 추진을 위해 지난 4월 13일 경제문화국장을 단장으로 총 4개반 20명으로 종합운동장(주경기장) 건립 T/F팀을 구성했으며 부서간 협업을 통해 설계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문제들을 사전에 해소할 예정이다.

신 시장은 “종합운동장 건립 시 체육회 등 유관기관의 의견을 수렴하고 주차계획, 수익시설계획 등 종합적인 검토를 통해 효율적인 종합운동장을 건립 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광주 종합운동장(주경기장) 건립사업은 오포읍 양벌리 23-9 일원에 부지면적 11만6천200㎡, 건축연면적 2만300㎡, 관중석 1만2천석 규모로 추진하고 있으며 내년 3월 중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글_한상훈기자 사진_광주시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