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분진흡입청소 차량, 미세먼지 잡는다
[성남시] 분진흡입청소 차량, 미세먼지 잡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가 지역 미세먼지 배출량의 34%를 차지하는 도로 발생 먼지를 줄이고자 지난 11일부터 9대 살수ㆍ분진흡입청소 차량을 상시 운행한다.

시는 18억원을 들여 천연가스(CNG) 살수 차량 8대와 분진흡입청소 차량 1대를 구입했다. 이들 차량은 평일 오전 9시~오후 4시 도로에 투입돼 하루 44t의 물을 뿌리고, 3.2t의 분진을 빨아들인다. 

살수ㆍ분진흡입 작업은 성남대로, 수정로, 서현로, 대왕판교로 등 20곳 도로의 1천331㎞ 구간에서 이뤄진다. 대상 도로 중 학교, 유치원, 어린이집 주변 도로인 원터로, 논골로 등은 미세먼지 집중 저감 구간이다.

미세먼지 경보 발령 땐 살수·분진흡입청소 차량 운행 횟수를 늘려 산성대로, 둔촌대로, 돌마로, 분당로 등 모두 40곳 도로 2천㎞ 구간의 먼지를 빨아들일 예정이다. 

글_문민석·이정민기자 사진_성남시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태현 2020-06-20 12:54:28
분진흡입 청소 차량이 살수 분진흡입 작업을 하면서 지역 미세먼지를 줄일수 있다니 좋은 소식이다.
더 깨끗해진 공기를 마실수 있을 것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