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김병욱, 신분당선 서북부연장 간담회..."신분당선 서북부연장 적극 추진"
민주당 김병욱, 신분당선 서북부연장 간담회..."신분당선 서북부연장 적극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병욱 의원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재선, 성남 분당을)은 지난 12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신분당선 서북부연장선 추진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신분당선 노선을 포함해 서북부연장선 구간에 지역구를 둔 여야 의원들과 기획재정부 2차관, 국토교통부 2차관 및 민자 철도팀 담당자, 서울시 부시장 및 교통정책과 담당자 등이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 결과가 쟁점이 됐다. 서울시는 발표 보고를 통해 기재부의 예타조사상 수요 분석에 대한 문제를 제기했다. 신분당선 서북부연장 사업은 통행이 많이 발생하는 강북 도심(중구, 종로구 등)에서 강남 도심(강남구, 서초구 등)을 잇는 이점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 같은 장점이 기존 예타조사에 반영되지 못했다는 것이다.

이와 함께 서울시는 기재부의 예비타당성 검사에 대한 충분한 설득력 부족과 미반영 계획 여부, 최신 자료(DB) 적용 미비 등을 지적하며 예타 재조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김병욱 의원은 “분당은 시청, 광화문 등 서울 강북권 출퇴근 직장인들이 많아 수요가 교통수요가 높지만, 광역버스 하나밖에 없어 불편이 크다”며 “예비타당성조사에 경기남부권 유입인구를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교통은 ‘최고의 복지’”라며 “분당주민의 교통불편을 감소시키고 분당지역 발전을 위해 신분당선 서북부연장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송우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