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빈센트병원, 환자경험 평가 전국 6위ㆍ경기남부권 1위
성빈센트병원, 환자경험 평가 전국 6위ㆍ경기남부권 1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톨릭대 성빈센트병원 전경
▲가톨릭대 성빈센트병원 전경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이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2차 환자경험평가’에서 경기남부권 1위, 전국 6위에 올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지난해 300병상 이상 154개 병원에 입원한 적이 있는 만 19세 이상 입원 환자 2만3천924명을 대상으로 전화 조사를 한 결과다. 평가 항목은 ▲간호사 ▲의사 ▲투약 및 치료과정 ▲병원 환경 ▲환자권리보장 ▲전반적 평가 등 크게 6개 영역, 세부 24개 문항이다.

성빈센트병원은 평가에서 ▲간호사 89.44점 ▲의사 82.81점 ▲투약 및 치료과정 86.34점 ▲병원환경 87.25점 ▲환자권리 보장 80.73점 ▲전반적 평가 88.92점으로 6개 항목 모두 평균 점수를 크게 웃돌았다.

성빈센트병원은 그동안 환자 중심의 의료문화 개선을 위해 ‘회진 알림 서비스’를 도입해 환자들이 의사를 만날 기회를 늘렸다. ‘카카오톡 알림 서비스’로 외래 진료 및 검사, 입원 전ㆍ퇴원 후 주의사항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전 직원 대상 의료 서비스 디자인 워크숍, 의료진 대상 1대1 진료 면담 코칭 프로그램, CS 교육 등을 시행해 왔다.

성빈센트병원 관계자는 “환자 중심의 의료문화 정착과 의료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정자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