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집중호우 피해 지역에 총력 지원
우리금융그룹, 집중호우 피해 지역에 총력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에 구호급식차량 및 자원봉사단 파견…2천억원 금융지원 시행
우리금융그룹 임직원 자원봉사단이 충북 충주시 충주봉사관에서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전달할 음식을 직접 만들고 도시락을 포장하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우리금융그룹 임직원 자원봉사단이 충북 충주시 충주봉사관에서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전달할 음식을 직접 만들고 도시락을 포장하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충북지역에 구호급식차량과 임직원 자원봉사단을 파견해 피해복구 자원봉사활동을 했다고 9일 밝혔다.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5∽6일 이틀간 대한적십자사와 협력해 피해가 심각한 충북 단양지역에 구호급식차량을 파견했다. 7일에는 충주지역에 임직원 자원봉사단을 보내 현장에서 도시락을 직접 만들어 이재민들에게 전했다. 앞서 지난 3일 우리금융그룹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복구 성금 1억원 기부를 시작으로 재난구호키트(모포, 속옷, 위생용품, 생활용품 등)를 충북, 강원지역 이재민 400여가구에 지원했다.

또한, 우리은행은 집중호우 피해 이재민들을 대상으로 총 2천억원 규모의 피해시설 복구와 금융비용 완화를 위한 금융지원을 다음 달 29일까지 실시한다. 피해를 본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5억원 범위 내 운전자금 대출과 시설자금 대출을 지원하고, 피해 개인 고객 대상 최대 2천만원의 긴급 생활자금대출 및 대출금리 최대 1% 감면 등의 금융지원을 한다. 우리카드도 카드 결제대금을 최대 6개월까지 미루고, 피해 발생 후 발생한 결제대금 연체이자는 면제해준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집중호우로 어려움을 겪는 이재민들이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전력을 기울일 것”이라면서 “우리금융그룹은 앞으로도 그룹 역량을 총동원해 수해 지역 복구 및 피해고객 금융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민현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이름 2020-08-09 19:12:54
정말로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분들은 힘드실텐데 이렇게 도와주셔서 감사합니다. 이런 봉사가 있어 우리나라가 잘 돌아갈 수 있습니다. 정말로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이런 봉사 많이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