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폴더블폰’ 大戰
9월 ‘폴더블폰’ 大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갤럭시Z폴드2’ 내달 국내 출시 MS, 듀얼 스크린 ‘서피스 듀오’ 첫선
모토로라, ‘레이저 5G’ 9월초 발표…화웨이, 하반기 ‘메이트X2’ 선보여
갤럭시Z폴드2. 삼성전자 제공 / 서피스 듀오. 마이크로소프트 제공

삼성전자의 3번째 폴더블폰인 갤럭시Z폴드2가 다음 달 18일 국내에 출시되며 하반기 폴더블폰 경쟁이 격화될 전망이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이동통신 3사는 다음 달 11일부터 갤럭시Z폴드2의 사전 예약을 시작해 같은 달 18일 제품을 출시하는 방안을 논의 중이다.
가격은 전작인 갤럭시폴드와 동일하거나 약간 낮은 수준에서 정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전자는 9월 1일 자세한 제품 사양과 가격을 공개한다. 갤럭시Z폴드2는 접었을 때 디스플레이크기가 기존 4.6인치에서 6.2인치로, 펼쳤을 때 크기가 7.3인치에서 7.6인치로 커졌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기존 갤럭시폴드의 커버 디스플레이보다 전면 크기 대비 화면 비율이 대폭 늘어나면서 접었을 때도 일반 스마트폰처럼 이용할 수 있다. 펼쳤을 때도 전작에서는 화면 우측 상단에 노치(센서가 탑재된 화면 윗부분이 패인 형태)가 존재했으나, 신제품은 카메라 구멍 하나를 남기고 디스플레이로 전면을 채워 화면 활용도를 높였다.

갤럭시Z폴드2의 크기, 무게, 배터리, 카메라 등 기본 사양은 전작과 큰 차이가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Z플립에 이어 명품브랜드인 톰브라운과 협업한 프리미엄 패키지인 ‘갤럭시Z폴드2톰브라운 에디션’을 함께 발매한다.
갤럭시Z폴드2 출시를 계기로 올해 하반기 폴더블폰 경쟁은 뜨거워질 것으로 보인다.

마이크로소프트는 9월 10일 미국에서 듀얼 스크린 제품인 ‘서피스 듀오’를 출시한다. 이 제품은 갤럭시 폴더블폰처럼 디스플레이 자체가 접히는 것이 아니라 5.6인치 크기의 얇은 디스플레이 두 개가 연결된 형태로, 펼쳤을 때는 디스플레이 크기가 8.3인치가 된다.

모토로라는 9월 9일 자사 폴더블폰 ‘레이저’의 후속인 ‘모토 레이저 5G’를 발표한다. 전작과 마찬가지로 위아래로 접는 ‘클램셸(조개껍질)’ 형태다. 이 제품은 같은 형태의 갤럭시Z플립 5G와 경쟁하게 된다.

화웨이는 올해 하반기 중 두 번째 폴더블폰인 ‘메이트X2’를 출시할 예정이다. 메이트X2는 바깥으로 접는 ‘아웃폴딩’ 방식의 메이트X와 달리 삼성전자 폴더블폰처럼 안으로 접는 ‘인폴딩’ 방식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이름 2020-09-06 23:22:32
점점 폴더블폰 경쟁이 심해지고 있는 듯합니다. 그래도 계속 이 경쟁을 통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발전하여 좋은 결과를 얻을 실 수 있기를 바랍니다. 앞으로도 좋은 제품 만드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