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지사, 경기도 공직자들 2주간 대인 접촉 금지 지시.
이재명 지사, 경기도 공직자들 2주간 대인 접촉 금지 지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경기도 공직자들에게 2주간 대인접촉 금지를 지시했다.

이 지사는 27일 자신의 SNS를 통해 “코로나19가 무섭게 확산하고 있다. 지금 이 난관을 극복하지 못하면 걷잡을 수 없게 된다”며 “이런 때 일수록 국민의 대리인인 우리 경기도 공직자 여러분께서 모범을 보여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공직자는 단순한 직장인이 아니라 주권자인 국민에 대한 무한봉사자이고, 중앙정부 및 지방정부 조직은 국가와 사회를 유지하는 최후 보루”라며 “공직자의 감염은 일반 개인 감염과 달리 방역 일선이 무너지는 것을 의미하며, 방역체계에 대한 불신을 초래할 뿐 아니라, 극단적인 경우 정부조직 마비라는 최악의 사태를 빚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현재 방역 당국은 일반 시민들에게도 가급적 사적 모임이나 불필요한 외출 자제를 요구한다. 정부조직 마비와 같은 최악상황을 피하기 위해 공직자야말로 불필요한 사적 모임 및 접촉을 하지 말아야 한다”며 “이에 경기도민의 안전을 책임진 도지사로서 방역행정력을 지키기 위해 부득이 도내 모든 공무원 및 산하 공공기관 임직원에게 2주간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 가족과 공무 외 대인접촉 금지를 지시한다”고 말했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