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자협회, 2020 세계기자대회 오는 14일부터 개최
한국기자협회, 2020 세계기자대회 오는 14일부터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기자협회는 <2020 세계기자대회>를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온ㆍ오프라인으로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사태로 국내 참가자는 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외국 참가자는 온라인상에서 화상으로 참여하게 된다. 사흘 간 ▲가짜뉴스에 대한 각국 사례와 대응 방안, 언론의 미래 ▲코로나19와 각국의 방역 상황 및 대응 ▲한국전쟁 70주년과 한반도 평화전략 등을 주제로 컨퍼런스가 열린다.

<가짜뉴스에 대한 각국 사례와 대응 방안, 언론의 미래>는 14일 오후 3시 프레스?너 20층 국제회의장에서 열린다. 세계 53개국 언론인 85명이 참석해 전 세계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허위정보, 가짜뉴스 관련 참가국들의 사례를 살펴보고 언론의 신뢰회복을 위한 노력과 비즈니스 모델을 공유한다. 이민규 중앙대 교수, 최우석 조선일보 기자는 물론 티무르 샤피르 러시아 기자협회 부회장 등이 주제 발표와 자국 사례 소개에 나선다.

다음날 같은 시간 같은 장소에서는 <코로나19 각국 방역체계 공유 및 종식을 위한 언론의 역할 논의> 컨퍼런스가 열린다. 51개국 언론인 80명이 참석해 코로나19 감염병 현황과 방역 체계를 공유하고 빠른 종식을 위한 언론인의 역할을 토론한다. 권준욱 국립보건연구원장, 홍혜걸 의학채널 비온뒤 대표, 첸잉춘 중국 차이나데일리 선임기자 등이 자국 현황과 방역 체계를 발표한다.

마지막 날도 같은 시간, 장소에서 <한국전쟁 70주년과 한반도 평화전략>을 주제로 53개국 기자 80명이 참여한다. 임을출 경남대 극동문제연구소 교수, 왕선택 전(前) YTN 기자, 알렉스 타퀴니오 전(前) 미국기자협회장이 각국에서 한반도를 바라보는 시각과 세계 평화를 위한 내용을 발표한다.

김동훈 한국기자협회장은 “세계기자대회는 냉철한 이성과 따뜻한 가슴으로 진실을 알리고 자유와 평화를 위해 노력하는 전 세계 언론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서로의 생각을 허심탄회하게 나눌 수 있는 소중한 자리”라며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상에서 행사를 개최하게 되어 아쉽지만 전 세계 주요 이슈를 선정해 심도 깊은 컨퍼런스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오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