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갤럭시익스프레스 출격 '후끈'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갤럭시익스프레스 출격 '후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속도로에서 슬램해야하나요"
2020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 둘째날인 17일 오후 행사장인 인천 송도 달빛축제공원에서 갤럭시 익스프레스가 열띤 공연을 펼치고 있다.조주현기자
2020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 둘째날인 17일 오후 행사장인 인천 송도 달빛축제공원에서 갤럭시 익스프레스가 열띤 공연을 펼치고 있다.조주현기자

17일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에 밴드 갤럭시 익스프레스가 록에 목마른 누리꾼의 마음에 불을 지폈다.

누리꾼은 갤럭시 익스프레스가 강렬한 록큰롤 사운드를 이어가자 실시간 채팅으로 “턴잇업! 겟다운!”이라는 노래가사를 따라하거나, 검지와 새끼 손까락을 펴고 락을 상징하는 손동작 이모티콘을 반복해서 올리며 뜨겁게 반응했다.

또 일부 누리꾼은 “고속도로에서 단체로 슬램할 위험이 있는 음악이니 빨리 집으로 가서 안전하게 관람하라”거나 “이 음악에 몸을 맡길 수 없다니 신종 고문이 따로없다”, “이건 뛰지 않고는 버틸 수 없다는 음악”이라는 반응까지 보였다.

한편, 인천시가 주최하고 경기일보·인천관광공사가 공동주관한 이번 행사는 지난 16일부터 이날까지 무관중으로 펼쳐지며, 공연 모습은 KBS Kpop과 1theK(원더케이) 등 6개 채널을 통해 생중계한다.

조윤진기자

 


관련기사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킹스턴루디스카, 언택트 시대 소통 1등 밴드 탄생 “집에서도 충분히 춤추실 수 있습니다, 모두들 즐겨주세요!”17일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에 오른 킹스턴루디스카가 흥 넘치는 자메이카 선율을 누리꾼에게 선물했다.공연 내내 킹스턴루디스카는 실제 콘서트처럼 카메라를 향해 손을 높게 들고 좌우로 흔들거나 “여러분 다같이!”라고 외치는 등 누리꾼들에게 호응을 유도했다.누리꾼들은 ‘))’, ‘((’ 등의 기호를 이용해 실제 현장에서 손을 흔드는 듯한 모습을 연출키도 했다.킹스턴루디스카는 배우 송일국을 닮은 멤버가 있다는 누리꾼의 댓글을 보고 “송일국씨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킹스턴루디스카 '언택트 춤판' “음악으로 힐링되는 하루 보내셨으면 합니다. 함께 즐겨봅시다!”17일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에서는 밴드 ‘킹스턴루디스카’가 뱃노래에 이어 자메이카 소울로 축제의 열기를 이어갔다.킹스턴루디스카는 “시국이 시국이라 이렇게 만나지만, 그래도 저희의 음악으로 힐링되는 하루가 됐음 좋겠다”며 누리꾼의 실시간 댓글을 직접 읽기도 했다.또 공연 내내 카메라를 향해 누리꾼들에게 말을 걸며 호응을 유도했다.누리꾼들도 유튜브 댓글창에 악기 소리를 흉내내거나 스카 선율에 어울리는 야자수 이모티콘을 보내는 등 실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킹스턴루디스카에 누리꾼 열광 “다들 노 챙기셨죠? 뱃놀이 가봅시다!”17일 오후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무대에 오른 킹스턴루디스카의 뱃노래 공연에 누리꾼이 열광하고 있다.누리꾼들은 유튜브 실시간댓글을 통해 “뱃놀이 가자”, “얼쑤”, “집에서 다들 노 드셨죠? 지금부터 젓습니다”, “기차놀이 갑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한편, 인천시가 주최하고 경기일보·인천관광공사 공동주관한 이번 행사는 지난16일부터 이날까지 무관중으로 펼쳐지며, 공연 모습은 KBS Kpop과 1theK(원더케이) 등 6개 채널을 통해 생중계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킹스턴루디스카, 한국식 자메이카 스카음악으로 출격 “반갑습니다 여러분, 킹스턴루디스카입니다!”17일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에 오른 스카밴드 ‘킹스턴루디스카’가 우렁찬 트럼펫 소리로 무대의 시작을 알렸다.킹스턴루디스카는 16년째 4장의 정규앨범과 8번의 EP를 발표하면서 ‘킹스턴루디스카의 16년은 한국 스카의 16년’이라는 수식어를 얻었다.무대의 시작을 알린 노래는 우리나라 전통 민요인 뱃노래 가락에 들썩이는 스카리듬이 더해진 ‘뱃노래’다.힘있는 트럼펫 연주에 “어기여디여차”라는 뱃노래 가사가 흥을 돋궜다.이날 공연에는 동서양이 만나 음악으로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그룹·악기 소개 문제없죠’ “이 그룹 잘 모르는데 누구인가요?”“동양고주파입니다.”17일 오후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을 즐기는 누리꾼이 코로나19 속에 언택트 공연 문화를 새롭게 쓰고 있다.이날 동양고주파가 무대에 오르자 국내외를 막론하고 강렬하면서도 동양적인 사운드에 매료됐다. 곧이어 유튜브 채팅창에는 “처음보는 그룹인데, 누군가요”라거나 “빠르게 연주되는 저 악기는 무엇인가요” 등의 질문이 쏟아졌다.그러자 “동양고주파라는 그룹이다. 장도혁, 윤은화, 함민휘가 멤버”라고 설명하거나 “양금이라는 우리 전통의 악기”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박남춘 인천시장 인터뷰 영상에 누리꾼 ‘열광’ “저도 펜타포트 즐기러가야죠!”17일 오후 3시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에서 박남춘 인천시장의 한마디가 누리꾼을 사로잡았다.공연이 끝난 후 나오는 홍보영상에서 노란색 민방위복을 입고 등장한 박 시장은 “코로나도 우리의 락 스피릿(Spirit)을 막지는 못한다”며 “집에서 안전하게, 또 신나게 공연을 즐겨달라”고 당부한다.진지하게 인터뷰를 마친 박 시장은 이후 민방위복을 벗고 까만색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티셔츠를 입고 다시 등장한다. 노트북까지 챙긴 그는 “저도 이제 펜타 즐기러 가야죠”라고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갤럭시익스프레스, 새 드러머에 관심 집중 17일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에서 갤럭시익스프레스가 새 멤버를 선보려 누리꾼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이날 무대를 이어가던 갤럭시익스프레스는 유튜브 실시간 채팅창에 새 드러머를 향한 관심이 쏟아지자 팬들을 향해 “안녕”이란 인사를 건넨 뒤 “새로운 드러머”라며 멤버 주우섭을 소개했다.주우섭은 최근 갤럭시익스프레스의 새 멤버 모집을 통해 합류해 이날 공연에서 열정적인 드럼 연주를 선보였다.누리꾼들은 “이번에 펜타포트로 드러머 신고식 제대로 한다”, “드러머 표정이 너무 좋다”며 채팅을 통해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이디오테잎, 강렬한 사운드 '짜릿' “춤출 준비 되셨나요?”17일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에 오른 ‘이디오테잎’이 첫 무대부터 강렬한 사운드로 대중을 사로잡았다.이디오테잎은 미국, 프랑스, 영국 등 전 세계 다양한 페스티벌 무대에 오르며 국내 일렉트로닉 음악의 힘을 보여주고 있는 독보적인 밴드다.무대의 시작을 알린 노래는 드럼과 신디사이저의 몽환적인 분위기가 압권인 ‘Future That Never Comes’였다.고전 SF의 우주 식민지 삽화와 같이 어린 시절 상상했던, 그러나 결국 오지 않은 미래 이미지를 표현했다.한편, 인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이디오테잎 열정에 화답한 누리꾼 “자, 이제 시작입니다. 뛸 준비됐습니까?”17일 오후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에서 이디오테잎이 무대에 서자 누리꾼의 열기가 채팅창을 넘어섰다.누리꾼들은 “정말 미치게 좋다”, “이게 음악이다”, “모니터 부쉈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열광했다.또 다함께 손을 흔들거나 박수를 치는 이모티콘을 활용해 이디오테잎을 응원하기도 했다.한편, 인천시가 주최하고 경기일보·인천관광공사 공동주관한 이번 행사는 지난16일부터 이날까지 무관중으로 펼쳐지며, 공연 모습은 KBS Kpop과 1theK(원더케이) [2020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언택트 공연의 새역사 “락 공연을 언택트로 한다기에 ‘설마’했는데, 행복한 선물 감사합니다.”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16~17일 2일간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코로나19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비대면 랜선공연으로 진행된 이번 축제는 누리꾼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어내며 오프라인 공연을 방불케했다.첫째날 이희문컴퍼니를 시작으로 새소년, 비와이, 봄여름가을겨울&빛과소금, 넬, 자우림 등이 채운 무대에는 첫 언택트 공연에 대한 기대에 찬 누리꾼이 오프라인 관객의 빈자리를 대신했다.둘째날의 열기는 전날보다 더했다.전날부터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