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타가트, 9월의 ‘가장 멋진골’ 수상
수원 타가트, 9월의 ‘가장 멋진골’ 수상
  • 김경수 기자 2ks@kyeonggi.com
  • 입력   2020. 10. 27   오후 7 : 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라운드 FC서울과 슈퍼매치서 감각적인 터닝슛 성공
아담 타가트. 수원 삼성 제공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수원 삼성 아담 타가트가 9월의 ‘가장 멋진 골(G MOMENT AWARD)’로 선정됐다.

‘G MOMENT AWARD’는 스포츠음료 브랜드인 게토레이와 K리그가 협력해 올 시즌 신설한 상으로, 매월 승리 팀의 득점 중 역동적이고 가장 다이나믹한 골을 넣은 선수에게 수여한다.

두 명의 ‘G MOMENT’ 후보를 대상으로 K리그 공식 SNS 채널(인스타그램, 페이스북)을 통해 100% 팬 투표를 진행해 수상자를 결정하며, 팬들이 직접 시상자로 나서 상금 100만원과 트로피를 함께 전달한다.

수상 후보에는 지난달 2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3라운드 FC서울과의 슈퍼매치서 전반 13분 감각적인 왼발 터닝슛으로 골망을 가른 타가트와 같은 라운드서 광주FC를 상대로 정교한 중거리슛을 성공시킨 팔로세비치(포항)가 올랐다.

팬 투표 결과, 타가트가 5천154(52.8%)표를 획득해 4천607표(47.2%)를 받은 팔로세비치를 따돌리고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한편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월별 ‘G MOMENT AWARD’ 수상자를 모아 팬들의 투표를 통해 올 시즌 최고의 ’G MOMENT‘를 가릴 예정이다.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