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의정24시] 앞으로 업무추진비 사용처 등 공개한다
[인천시의회 의정24시] 앞으로 업무추진비 사용처 등 공개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의회가 앞으로 업무추진비 사용처를 시민에게 공개한다.

19일 시의회에 따르면 남궁형 시의원(더불어민주당·동)은 최근 ‘인천시의회 업무추진비 사용 및 공개 등에 관한 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

조례안이 시의회를 통과하면 업무추진비의 사용 날짜, 집행 목적, 대상 인원수, 금액, 결제방법 등을 포함한 사용내역을 매월 1회 이상 의회 홈페이지에 공개한다.

또 업무추진비의 사용 및 집행 범위도 명시해 업무추진비 남용을 막는다. 조례 적용 대상인 시의원과 회계관계공무원은 업무추진비를 공적인 의정활동과 무관한 개인 용도, 친목회 등에 내는 각종 회비, 의원 및 공무원의 국내·외 출장 등에 지급하는 격려금 등에 사용할 수 없다.

남궁 의원은 “업무추진비 사용에 대해 기준을 마련해 예산집행의 투명성과 책임성을 확보해야 한다”고 했다. 이어 “업무추진비 사용내역의 정보공개를 통해 의회의 청렴이미지를 높이고 시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의회를 만들겠다”고 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