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청렴한난 실현 위해 고강도 개선 대책 운영
한국지역난방공사, 청렴한난 실현 위해 고강도 개선 대책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본사 전경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청렴한난 실현을 위해 올해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측정 결과를 토대로 청렴 취약 분야에 대한 고강도 개선 대책을 수립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한난은 종합청렴도 향상을 위해 ▲이해관계자가 비위행위 자진 신고시 신고가액의 100배(최대30억원)를 포상하는 “Whistle&Back(100)”제도 시행 ▲청렴도 결과 관련 고강도 감사 ▲취약분야 집중 감찰을 위한 특임청렴관제 도입 등을 추진한다.

또 위법한 예산 집행 가능성을 차단하고자 ▲예산제도 전면 개편 ▲청렴도 취약분야 직무담당자 심층 조사 ▲권익위 주관 청렴 컨설팅 지원 등 취약분야의 ‘핀셋조치’를 위한 개선대책을 시행할 예정이다.

황창화 사장은 “청렴 문화 확산을 위한 전사적 노력에도 불구하고 그 결과가 좋지 않은 사실을 엄중히 받아들이겠다”며 “부패 예방 및 청렴도 향상에 조직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