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국내 최고 수준 화력 갖춘 ‘비스포크 인덕션’ 출시… 국내 최고 수준 화력
삼성전자, 국내 최고 수준 화력 갖춘 ‘비스포크 인덕션’ 출시… 국내 최고 수준 화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국내 최고 수준 화력 갖춘 비스포크 인덕션 출시

삼성전자가 차별화된 디자인과 국내 최고 수준의 화력을 갖춘 ‘삼성 비스포크(BESPOKE) 인덕션’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지난 6월 처음 출시된 제품은 지속적인 매출 성장을 이뤄 지난 11월까지 6개월간 월평균 80% 이상 성장해왔다. 4일 출시하는 신제품은 단일 화구 기준 최대 3천300W(와트)의 강한 화력을 구현했다. 별도의 전기 공사 없이 플러그만 꽂아 사용 가능한 코드식 기준으로는 국내 최고 수준이다.

최대 10분간 집중적으로 초고화력을 내는 ‘맥스(Max) 부스트’ 기능도 갖춰 짧은 조리 시간 동안 다양한 조리를 가능하게 해준다. 맥스 부스트 기능 사용 시, 가장 큰 화구의 경우 기존 대비 약 10% 증가한 최대 3천300W 출력을 구현한다.

이외에도 ▲충격으로 인해 글라스 측면이 깨지는 것을 방지하는 4면 테두리의 메탈 프레임 ▲변색 걱정 없이 오염물을 쉽게 제거할 수 있게 한 ‘쇼트세란’ 글라스 ▲잔열 표시, 안전 잠금 등 다양한 조리 환경에 적합한 15가지 안심 설계 등 삼성 비스포크 인덕션의 기능들은 그대로 적용됐다.

이달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 비스포크 인덕션은 세련된 디자인으로 기존 인덕션 시장의 트렌드를 바꾸고 있다”며 “한층 강력해진 화력이 적용된 이번 신제품 출시를 통해 국내 소비자들의 주방 경험을 바꿀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