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슈글즈, 광명시와 연고 협약…새로운 둥지서 비상 꿈꾼다
SK 슈글즈, 광명시와 연고 협약…새로운 둥지서 비상 꿈꾼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 “연고지 핸드볼 붐 조성 및 지역경제 활성화 앞장 설터”
SK 슈가글라이더즈와 광명시의 연고지 협약에서 관계자들이 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배현 SK 단장, 박승원 광명시장, 최수지 SK 선수, 임오경 국회의원, 박성립 SK 감독.SK 슈가글라이더즈 제공
SK 슈가글라이더즈와 광명시의 연고지 협약에서 관계자들이 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배현 SK 단장, 박승원 광명시장, 최수지 SK 선수, 임오경 국회의원, 박성립 SK 감독.SK 슈가글라이더즈 제공

여자 핸드볼 SK 슈가글라이더즈(구단주 차규탁ㆍ이하 SK 슈글즈)가 20일 광명시와 연고지 협약을 맺었다.

20일 오전 광명시청에서 열린 SK 슈글즈의 연고지 협약에는 박승원 광명시장과 핸드볼 국가대표 출신 임오경 광명갑 국회의원, 이배현 SK 슈글즈 단장, 박성립 감독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을 계기로 SK 슈글즈는 광명시, 임 의원실, 광명시핸드볼협회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올해 상반기부터 지역민들을 대상으로 한 연고지 마케팅과 홈 경기장 시설 개선사업에 들어갈 예정이다. 또한 빠른 지역 연고 정착과 핸드볼 붐 조성에 나설 계획이다.

SK 슈글즈의 광명시 연고지 이전은 ‘우생순’ 실제 주인공인 임오경 의원 주선으로 이뤄진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시는 SK 슈글즈 핸드볼 구단 유치를 통해 시민에게 수준 높은 대한민국 핸드볼을 알리고, 보급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스포츠 구단 영입으로 지역 체육발전과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 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배현 SK 슈글즈 단장은 “광명지역 핸드볼 활성화를 통한 사회적 가치창출로 30만 시민의 사랑을 받는 구단이 되도록 하겠다”면서 “대회 유치 등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들이 쉽게 핸드볼을 접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오경 의원은 “핸드볼이 광명시의 대표적인 스포츠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시장님과 함께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응원하겠다. SK 슈글즈도 핸드볼 활성화와 지역민의 사랑을 받고 기여하는 구단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SK 슈글즈는 2012년 SK 루브리컨츠가 경기도를 연고로 창단한 팀으로 2017년과 2020년 핸드볼코리아리그서 우승을 차지하는 등 명문구단으로 발돋움 하고 있다. 이번 연고 이전에 따라 새로운 비상을 꿈꾸고 있다.

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