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2월 27일 개막, K리그1 38R 복귀
프로축구 2월 27일 개막, K리그1 38R 복귀
  • 김경수 기자 2ks@kyeonggi.com
  • 입력   2021. 01. 20   오후 8 : 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리그 로고

한국프로축구연맹이 2021시즌 ‘K리그1 38라운드·K리그2 36라운드’ 체제로 복귀한다고 20일 밝혔다.

프로축구연맹은 올 시즌 K리그1(1부리그)과 K리그2(2부리그) 개막일을 2월 27일로 정하고, 1부리그 38라운드, 2부리그는 36라운드를 목표로 일정을 조율 중이다.

지난해 K리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탓에 개막 일정이 밀리면서 3달가량 늦은 5월 8일에야 킥오프됐다.

개막일이 늦춰진 탓에 1ㆍ2부리그 일정도 각각 27라운드로 축소됐고, 무관중 경기가 반복적으로 치러지면서 구단은 심각한 재정난을 겪기도 했다.

반면 프로축구연맹과 K리그 구단들의 철저한 코로나19 방역 수칙 준수로 프로축구는 지난해 리그 중단 없이 완주하는 성과를 거뒀다.

프로축구연맹 관계자는 “지난해 경험했던 다양한 코로나19 상황을 바탕으로 더 철저한 관리를 통해 올해에도 반드시 리그 완주를 달성하겠다”라고 밝혔다.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