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준영 “3월 영종지역 공항철도 환승요금제 적용 위한 합의서 체결”
배준영 “3월 영종지역 공항철도 환승요금제 적용 위한 합의서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배준영 의원이 28일 공항철도 환승요금제 간담회를 갖고 참석자들과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배준영 의원실 제공)

인천 영종 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공항철도 통합환승요금 문제가 해결될 전망이다.

국민의힘 배준영 의원(인천 중·강화·옹진)은 28일 열린 ‘영종지역 공항철도 환승요금제 확대 간담회’에서 국토교통부와 인천시 간 환승요금제 적용을 위한 합의서를 오는 3월 체결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지난 12월 용역결과를 토대로 ‘공항철도 영종 통합환승할인 적용 방안’을 인천시에 제시했고, 현재 통합요금제 수준으로 환불이 가능한 ‘특별할인카드’를 도입하는 안이 도출된 상황이다.

이날 간담회에는 ▲중구의회 강후공 운영총무위원장 ▲국토교통부 김승범 철도투자개발과장 ▲인천시 이혁성 교통정책과장 ▲공항철도(주) 백현석 재정본부장 ▲김정헌 전 인천시의원 등이 참석했다.

배 의원은 “‘정치는 타이밍의 예술’이라고 하는데 행정도 마찬가지”라면서 “국토부와 인천시가 그간 수차례 협의를 통해 의견을 좁힌 만큼 오는 3월에는 합의문을 작성해서 빠른 시일 내 영종 주민들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이에 국토부와 인천시, 공항철도는 조속히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김재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