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6일까지 운암뜰 개발사업 주민공람
오산시 26일까지 운암뜰 개발사업 주민공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는 오는 26일까지 ‘오산 운암뜰 AI시티 개발사업’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안)과 전략환경영향평가(초안) 주민공람을 온라인 주민설명회와 함께 진행한다.

운암뜰 개발사업은 오산시와 민간사업자 공모를 거쳐 사업협약을 체결한 현대엔지니어링컨소시엄이 출자해 프로젝트금융회사를 설립, 민ㆍ관합동 개발방식으로 추진한다. 면적 60만㎡에 지식산업시설용지, 공동주택, 근린생활시설용지, 복합시설용지 등을 계획하고 있다.

시는 운암뜰 복합단지 개발사업을 통해 지속 가능한 도시 성장전략을 마련하고자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적용, 운암뜰 단지를 AI 스마트시티로 개발하는 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현대엔지니어링과 스마트시트 개발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고, 올해 2월에는 AI분야 세계적인 전문기업인 엔비디아와 AI 도시 조성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맺었다.

시는 홈페이지에 주민 공람안내 공고문과 온라인주민설명회 영상자료를 게시했다. 토지주와 이해관계자 등은 공람기간(2월9~26일) 시청을 방문하거나 온라인 주민설명회 영상자료를 보고 의견을 제시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다양한 사업수행 경험과 기술력 등을 보유하고 있는 현대엔지니어링컨소시엄과 적극 협력, 민간 제안형 AI-스마트시티의 모범사례로 꼽힐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오산=강경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