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플라스틱 공장서 불...인명피해 없어
남양주 플라스틱 공장서 불...인명피해 없어
  • 하지은 기자 zee@kyeonggi.com
  • 입력   2021. 02. 17   오후 9 : 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오후 7시45분께 남양주시 진접읍에 위치한 한 플라스틱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1시간15분여만인 오후 9시께 큰 불길을 잡고 잔불을 정리하고 있다.

이 불로 건물 1개동(596㎡)이 불에 탔으며,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소방당국은 한때 대응 1단계 발령을 내리고, 지휘차 등 30여대의 차량과 62명의 인력을 투입해 진화작업에 주력하기도 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과 피해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남양주=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