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공장 2곳 화재…1억3천만원 피해
남양주 공장 2곳 화재…1억3천만원 피해
  • 하지은 기자 zee@kyeonggi.com
  • 입력   2021. 02. 18   오전 9 : 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7일 오후 7시45분께 남양주시의 한 플라스틱 제조공장과 이웃한 도장업체에서 불이 나 3시간 반 만에 진화됐다.

공장 내부에 있던 직원들은 미리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이 불로 철골조로 된 플라스틱 공장 건물(250㎡) 일부와 도장업체 건물(100㎡) 일부, 기계류 등이 타 1억3천만원 상당의 재산피해(소방서 추산)가 났다.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인력 120명과 장비 44대 등을 동원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 남양주=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