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고양시장 경기도 7개 공공기관 북부 이전 계획에 “감사”
이재준 고양시장 경기도 7개 공공기관 북부 이전 계획에 “감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준 고양시장

이재준 고양시장이 18일 경기도 7개 공공기관 이전 계획에 대해 “경기도 전체의 상생을 위한 통 큰 결정에 감사하다”며 환영의 뜻을 표했다.

경기도는 2019년 3개 기관, 이듬해 5개 기관까지 총 8개의 산하 공공기관을 경기 남부에서 북·동부로 이전하기로 결정한 바 있지만 이들 대부분 200인 이하의 중소 규모 기관으로, 이재준 시장을 비롯한 경기 북부 10개 지자체장은 실질적 균형발전을 위해 300인 이상의 규모 있는 기관 이전을 촉구해 왔다.

이재준 시장은 “이번에 이전하는 공공기관은 인원수만 1천100여 명에 달하는 만큼 경기 북부에 보다 실질적인 활력 효과가 나타날 것이다. 북부의 오랜 고민인 기업 유치나 소상공인 지원, 개발사업 등에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이는 어느 한 도시의 혜택이 늘거나 줄어드는 것이 아니라, 경기도 전체의 파이를 키워 상생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들 7곳 기관의 이전 대상지는 각 시ㆍ군의 공모를 받아 5월께 확정된다. 접경지역, 자연보전권역 가운데 중복 지역을 제외한 17개 시ㆍ군이 공모에 참여할 수 있다.

고양=최태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