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공직자 지역혁신 역량 강화 강좌 운영
경기도, 공직자 지역혁신 역량 강화 강좌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지역혁신가’를 활용, 공직자 지역혁신 역량을 강화한다.

도는 올해 이 같은 내용의 ‘지역혁신, 변화의 시작’을 경기도인재개발원 신규, 강좌로 개설한다고 1일 밝혔다.

이 과정은 다양한 분야에서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실천해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고 지역의 변화를 이끌어가는 지역혁신가들의 혁신사례를 통해 지역혁신과 균형발전 정책에 대한 공직자들의 역량을 강화하는 것이다.

‘지역혁신가’는 기존 접근방식 탈피한 생각으로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고 지역의 변화를 이끌어 나가는 사람으로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2018년 이후 매년 선정하고 있다. 그러나 그간 특별한 활동이 없었던 상황으로 경기도가 선도적으로 지역혁신가 활용방안을 마련했다.

도는 이들의 전문적인 역량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활용한 공직자 교육을 추진, 지역 균형발전의 새로운 추진동력을 마련하고 혁신적인 정책을 발굴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번 과정은 경기도(인개개발원)와 경기도지역혁신협의회, 균형위, 지역혁신가 모두가 윈-윈(WIN-WIN)할 수 있는 모델로, 교과목, 강사 등 교육운영 계획이 관련기관 간 협업 설계로 마련된 의미 있는 교육이다.

특히 이번 강좌를 위해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경기도 지역혁신협의회 등과 협력해 강사 범위 및 교과과정을 확대해 보다 내실 있는 교육이 되도록 교육과정을 구상했다.

올해 교육은 상반기 오는 11ㆍ12일, 하반기 10월 4ㆍ5일 등 2개 기수 각각 30명씩 진행될 예정으로, 교육 대상은 경기도, 시군, 공공기관 직원들이다.

교육생들은 ‘국가균형발전 정책 현황과 추진방향’, ‘지역균형 뉴딜 배경과 추진방향’ 등 지역혁신 및 균형발전 관련 강의를 듣게 된다. 뿐만 아니라, ‘2020년 선정 지역혁신가 사례 발표’, ‘혁신사례 현장 라이브(Live) 생중계’를 통해 지역혁신가와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게 된다.

이번 1기 교육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해 비대면 실시간 화상교육으로 추진되며, 하반기 2기 과정의 경우 ‘2021년 대한민국균형발전 박람회’와 연계해 시행할 예정이다.

김창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