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15일까지 사회주택 입주자 모집
고양시 15일까지 사회주택 입주자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사회주택

고양시와 고양도시관리공사가 오는 15일까지 고양시 사회주택 입주자를 모집한다.

고양시 사회주택은 신축 주택을 주거 취약계층인 청년과 신혼부부 등을 대상으로 시세보다 저렴한 임대료로 임대하는 사업이다.

사업경제 주체인 녹색친구㈜가 임대ㆍ운영한다.

시는 앞서 지난 2019년 8월부터 고양도시관리공사에 업무를 위탁, 사회주택사업을 추진해 왔다.

공사는 지난해 11월 덕양구 토당동 894번지 11세대 규모의 신축 주택을 매입 후 전문 사업자를 선정했다.

임대주택은 일반형 2룸 두세대, 3룸 6세대, 복층형 2룸 두세대 등 모두 10세대를 공급한다.

1층 입주자 전용 커뮤니티룸에는 기본 편의시설과 주방시설 및 기타 가구ㆍ소품실이 마련됐다.

대상은 만 19~39세의 고양시 청년 및 혼인 기간 7년 이내의 신혼부부다. 공고일 기준 무주택자이고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 100% 이하여야 한다.

사전 신청자에 한해 6일과13일 두차례에 걸쳐 주택 투어를 진행한다.

자격 심사 및 면접 등을 통해 최종 입주자를 선정하고 선정되면 오는 5월 입주가 가능하다.

김홍종 고양도시관리공사 사장은 “고양시와 협업을 통해 올해 청년ㆍ신혼부부 사회주택을 성공적으로 완료, 시민 주거안정 및 지역사회 활성화 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고양=유제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