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대본 "백신접종 58만3천명…우선접종자 74%"
중대본 "백신접종 58만3천명…우선접종자 74%"
  • 김해령 기자 mer@kyeonggi.com
  • 입력   2021. 03. 13   오전 9 : 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누적 인원이 우선접종자의 74%에 해당하는 58만3천여명으로 집계됐다.

전해철 중대본 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날 중대본 회의에서 “지난 일주일간 일 평균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440명 수준을 넘어섰고 오늘도 확진자 수는 400명대 후반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며 “수도권 확진자 수는 전체 확진자의 75% 수준에 이른다”고 말했다.

이어 “백신접종 누적 인원은 어제보다 3만5천여명이 늘어난 58만3천658명으로 계획된 우선 접종대상자의 74% 수준”이라며 “1천200만명 규모의 상반기 목표 접종 인원과 실제 도입되는 백신 물량 등을 면밀하게 검토해 접종 인원수를 지금보다 크게 확대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오는 4월부터 시작되는 일반 국민 대상 접종에서는 65세 이상 노인 중 고령층을 우선 고려한다는 방침이다.

전 2차장은 “4월부터는 요양병원·시설 입소자 및 의료진 외에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을 시작하겠다. 그 시작으로 65세 이상 어르신 중 고령층을 우선 고려하고 있으며 구체적 대상 범위와 시기를 포함한 접종계획은 다음 주 초에 자세하게 설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해령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