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공동주택 리모델링 컨설팅 시범사업 2개 단지 선정
경기도, 공동주택 리모델링 컨설팅 시범사업 2개 단지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공동주택 리모델링 시범사업 2개단지 선정 그래픽.경기도 제공

고양시 문촌마을16단지 뉴삼익아파트와 안양시 초원부영아파트가 ‘경기도 공동주택 리모델링 컨설팅 시범사업’에 선정됐다.

경기도는 리모델링 컨설팅 비용을 지원하는 공동주택 시범단지로 고양과 안양시에 있는 아파트 2곳을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도는 공모(1월 5일∼2월 16일)에 참여한 111개 단지를 대상으로 1차 서류평가, 2차 현장조사, 입주자대표회의 및 소유자 면담 등을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

선정된 단지는 단지 여건에 맞는 리모델링 방안과 사업성 분석, 세대별 분담금 산정 등의 컨설팅을 지원받게 된다.

컨설팅 용역 비용(단지별 3억원)은 경기도와 해당 시군이 50%씩 부담한다. 용역은 오는 6월 착수해 내년 2월 마칠 계획이다.

도는 공동주택 리모델링의 컨설팅 사례 확보를 위해 공모 참여 단지 중 컨설팅 비용을 지원하는 단지를 추가로 선정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