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랜더스, 창단 후 첫 홈 경기…박남춘 시장, 추신수에 ‘인천e음’ 선물
SSG랜더스, 창단 후 첫 홈 경기…박남춘 시장, 추신수에 ‘인천e음’ 선물
  • 이민우 기자 lmw@kyeonggi.com
  • 입력   2021. 03. 25   오후 6 : 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갑다! 인천에 상륙한 추신수'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첫 홈구장 경기가 열린 25일 오후 새롭게 단장한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KBO 리그 입성 후 처음으로  2번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한 추신수가 안타를 치고 있다. 장용준기자
'반갑다! 인천에 상륙한 추신수'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첫 홈구장 경기가 열린 25일 오후 새롭게 단장한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KBO 리그 입성 후 처음으로 2번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한 추신수가 안타를 치고 있다. 장용준기자

프로야구 SSG 랜더스가 홈 인천에 도착해 새롭게 꾸민 요새를 선보였지만, 첫 승 달성에는 실패했다.

SSG는 25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의 시범경기에서 3-6으로 패했다. 이날은 SK와이번스를 인수해 재창단한 SSG가 홈구장 이름을 바꾼 날이다.

생애 처음으로 인천구장 타석에 선 추신수(SSG)는 3타수 1안타 2타점을 올리며 3경기 연속 안타와 2경기 연속 타점 수확에 성공했다. 또 좌익수 수비도 소화했다. 추신수의 시범경기 중간 성적은 4경기 10타수 3안타(타율 0.300), 4타점, 2볼넷이다.

인천SSG랜더스필드 첫 홈런포 주인공은 오준혁이다. 오준혁은 8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삼성 우완 이승현의 3구째 시속 143㎞직구를 받아쳐 중앙 펜스를 넘기며 축포를 쐈다.

한편, 박남춘 인천시장은 이날 추신수를 만나 지역화폐인 인천e음(이음) 카드를 선물했다. 박 시장은 “인천 연고팀에 온 선수들에게 이음카드가 있으면 유용할 것 같아서 선물하기로 했다”며 “선수들도 인천 소상공인 팬들을 위해 이음카드를 많이 애용해 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승욱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